언론보도

  • 2021-05-26

05.26 [헤럴드경제] KBS교향악단, 정기연주회에 여성 지휘자 최초 초청…타니아 밀러 지휘

  • FILE DOWNLOAD :     

KBS교향악단, 정기연주회에 여성 지휘자 최초 초청…타니아 밀러 지휘


타니아 밀러 [KBS교향악단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캐나다 빅토리아 심포니 음악감독 등을 지낸 캐나다 출신 지휘자 타니아 밀러가 KBS교향악단과 호흡을 맞춘다.

KBS교향악단은 오는 28일 오후 8시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KBS교향악단 제766회 정기연주회 ‘걸작의 서정적 세계’ 포디엄에 오른다고 26일 밝혔다.


KBS교향악단이 2012년 9월 재단법인 출범 후 정기연주회에 여성 지휘자를 초청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기획 또는 특별 연주회 등에서는 김경희·성시연·여자경·진솔 등 여성 지휘자와 무대를 꾸민 적은 있다. KBS교향악단은 매년 12회 정기연주회를 하는데 절반은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가, 절반은 객원 초청으로 무대를 연다.

타니아 밀러의 지휘로 KBS교향악단은 커니스의 ‘무지카 셀레스티스’와 하이든의 ‘첼로 협주곡 1번’, 코플란드의 ‘애팔래치아의 봄’, 쇼스타코비치의 ‘실내악 교향곡’을 연주한다. 첼리스트 이상은이 하이든의 곡을 협연한다.

타니아 밀러는 첫 아시아 투어로 한국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아들의 여자 친구가 한국인이어서 한국은 항상 호기심의 대상이었다. 한국의 따뜻한 사람들과 날씨, 음식까지 모두 마음에 든다”라며 “방역지침에 따른 2주간 자가 격리기간동안 한국 관객들을 위한 곡 공부를 더 집중적으로 할 수 있었다. 많은 분들이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첼리스트 이상은도 “그동안 수차례 공연을 하며 멋진 무대를 만들었던 KBS교향악단의 정기연주회에 서게 되어 기쁘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무대를 만들겠다”며 각오를 나타냈다.

shee@heraldcorp.com

 

원본 출처 :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210526000025